조회 수 177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스포츠산업협회, '제84회 스포츠산업포럼' 가져

 

스포츠의 산업적 가치 진단하고 미래 발전 방향 모색
각 계 전문가 20여명 모여 열 띤 토론 펼쳐

왼쪽위에서부터 시계방향으로 한진욱 경희대학교 체육대학원 교수, 김상훈 한국스포츠개발원 선임연구원, 박기철 스포츠투아이(주) 전무, 김현우 GB보스톤창업투자(주) 대표, 정철의 (주)FMG 부회장, 차영기 (주)휴메이크 대표, 이홍석 (사)한국스포츠산업협회 회장, 권영설 한국경제신문 논설위원, 김창율 스포츠투아이 대표, 강래혁 대한체육회 법무팀 팀장/ 사진= 한경DB


[유정우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한국스포츠산업협회(회장 이홍석)가 주관한 '제84회 스포츠산업포럼'이 8일 서울 신사동 더 리버사이드호텔 6층 토파즈룸에서 열렸다.

이번 포럼은 스포츠 경기력 강국에서 산업 강국으로 도약을 준비하고 있는 'K스포츠'호의 현황과 미래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발제에 나선 강래혁 대한체육회 법무팀장은 국내 4대 프로스포츠 리그 에이전트 제도 도입 현황과 실태 등을 통해 에이전트 법적 도입을 위한 선행 과제 등을 발표했다.

권영설 한국경제신문 논설위원은 "산업적으로 볼 때 스포츠의 가장 큰 가능성은 타산업과의 연계가 용이하다는 점에서 찾을 수 있다"며 "공급자 중심인 폐쇠성을 벗고 수용자와 소비자 중심의 다양한 융복합 비즈니스가 전개된다면 산업적 발전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김응수 한국마이스협회장은 "미국의 경우 마이스 앞에 스포츠를 뜻하는 'S'를 붙여 'S-MICE(마이스)'라고 불린다"며 "마이스(M.I.C.E)산업 측면에서 스포츠는 매력적인 콘텐츠이자 비즈니스 연관성이 아주 큰 분야"라고 말했다.

 

스포츠시설에 인증제도가 도입되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됐다. 차영기 휴메이크 대표는 "미숙한 운영의 허술한 시설 등 무분별한 스포츠시설의 확충은 산업 발전의 저해요인이 될 수 있다"면서 "기준과 등급, 향후 평가 방법 등을 고려한 스포츠시설 인증제도 도입을 서둘러야 한다"고 말했다.

이번 포럼은 스포츠산업에 관심 있는 사람들과 더 많은 정보를 교류할 수 있도록 스포츠산업 전문 방송 프로그램인 '머니&스포츠'를 통해 실시간 인터넷 생중계 됐다.

유정우 기자 seeyou@hankyung.com

 

http://www.hankyung.com/news/app/newsview.php?aid=201410080484p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